전남, 3월부터 '늘봄학교' 전면 도입…"2학기부터 교원 완전 분리"

2024년 늘봄학교 전면 시행 소식

전남교육청은 2024학년도 1학기부터 전남의 425개 모든 초등학교에 ‘늘봄학교’를 전면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교육부의 2024년 2학기 늘봄학교 전면 시행을 앞두고, 전남교육청이 전국에서 가장 빨리 늘봄학교의 전면 시행에 나선 것은 이전부터 안정적으로 운영해 온 경험이 쌓였기 때문으로 보인다.

특히 교육청 및 22개 교육지원청에 방과후·늘봄지원센터를 구축해 학교 현장을 지원하고 있다.
또 모든 학교에 돌봄전담사가 배치돼 전일제로 돌봄 업무를 전담하고, 돌봄교실 석·간식비 및 방학 중 중식비를 무상 제공해 왔다.

김대중 전남교육감은 "기존 방과후학교, 초등돌봄교실 운영을 위한 예산을 전액 반영·편성함은 물론, 교육부의 늘봄학교 특교 예산을 추가 확보해 늘봄학교 운영을 위한 충분한 재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김대중 교육감은 “돌봄부터 진학·취업까지 지역소멸 위기를 극복하는 첫발이라는 생각으로, 전남 늘봄학교 운영을 준비해 왔다”며 “안정적인 돌봄뿐 아니라 알찬 프로그램을 제공해, 농어촌 지역 학생들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전남, 3월부터 '늘봄학교' 전면 도입…"2학기부터 교원 완전 분리"